평화로운 전경의 아르노강과 피렌체 시내

피렌체

르네상스 시대의 영화를 엿볼 수 있는 건축물과 회화가 널려 있는 피렌체는 로마, 베니스와 더불어 이탈리아 여행에 있어 손꼽히는 방문지이다. 이탈리아 중부 토스카나 지역의 주도이자 르네상스문화의 발상지로 우리나라에서는 영화 ‘냉정과 열정사이’를 통해 더 많이 알려지게 되었다.

도심 자체가 박물관이자
낭만적 청취가 느껴지는 곳

피렌체는 중세까지만 해도 은행, 무역에 바탕을 두어 경제적으로 큰 번영을 이루었다. 이러한 경제적 부를 바탕으로 성당을 비롯한 다양한 건축물들이 들어섰고, 주변의 다른 도시들에 비해 그 세력도 월등히 커졌다. 피렌체는 메디치가의 통치하에서 최고의 번영을 이루었는데, 르네상스를 탄생시킬 만큼 문화적으로나 예술적, 정치적으로 성숙하였다.
아르노강 옆에 붉은 지붕들이 조화롭게 도심을 이루고 있고 그 사이에 거대한 돔이 있는 피렌체의 전경을 보면 누구나 낭만적인 정취를 느낄 수 있다. 레오나르도 다빈치, 미켈란젤로, 단테 등 당대의 예술가 및 석학의 숨결이 깃들여 있는 곳이 바로 피렌체이다.



르네상스 회화의 모든 것, 우피치 미술관

세계적인 미술관으로 3대 거장인 미켈란젤로, 레오나르도 다빈치, 라파엘로의 작품을 비롯해 보티첼리, 지오토 등의 르네상스 예술사에 획을 그었던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16세기 중반 코시모의 요청을 받아 바사리에 의해 디자인되고 건축된 미술관은 본래 도시의 법관, 행정가, 길드 (상인 연합)를 위한 거주지로 사용되었다.
이 후 코시모의 후임자인 프란시스코가 부온타렌티에게 위층을 메디치가의 미술품을 전시해 놓을 수 있도록 하였고 지금까지 예술품을 위한 공간으로 이용되고 있다. 많은 예술품이 전시되어 있기에 하나씩 감상하려면 시간이 많이 소요된다.
짧은 시간에 미술관을 돌아보려면 거장들의 작품 위주로 돌아보는 것이 좋다. 관광객이 많이 찾는 예술품으로 보티첼리의 ‘비너스의 탄생’, 레오나르도 다빈치의 ‘수태고지’, 미켈란젤로의 ‘성 가족’ 등이 있다.


▶ 시내 이정표 역할을 하는 두오모

Photo by Jaeseung Lee

‘냉정과 열정사이’의 아이콘 두오모와 조망명소 미켈란젤로 광장

피렌체의 상징으로 자리잡은 두오모는 피사의 사탑과 로마의 콜로세움과 더불어 일명 이탈리아 BIG 3에 포함된다. 붉은 타일로 이루어진 돔의 천장과 종탑이 도심 어디에서나 보이기에 피렌체 길잡이 역할을 하며, 그 웅장한 규모는 도시의 옛 영광을 한 눈에 보여준다. 1296년 건축이 시작되었고 거의 150년에 걸쳐 공사가 진행되었다.

네오 고딕양식의 건물 정면은 19세기가 돼서야 에미리오의 손끝에서 탄생했다. 돔의 옥상까지는 약 463계단을 올라가야 하는데 360도로 펼쳐지는 아름다운 시내 전경을 감상 할 수 있기에 여행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 피렌체의 전체적인 전망을 보고 싶다면 미켈란젤로 광장으로 향해야 한다. 최고의 포토존 중에 하나로 이 광장에서는 아르노 강, 두오모, 지오토 종탑, 베키오 다리와 붉은 지붕으로 조화롭게 통일된 건물들을 파노라마로 볼 수 있다.
광장 중앙에는 다비드 상의 복제품이 있고 카페 혹은 계단 형의 벤치에는 도심 전경을 감상하기 위한 사람들로 북적 인다.

▶ 1334년에 지어진 가장 오래된 베키오 다리

▶ 베키오 다리 위의 보석 상점들

피렌체의 역사와 함께한 베키오 다리 & 거장 미켈란젤로의 다비드 상

유럽에서 가장 유명하고 오래된 다리 중 하나로 1345년에 지어졌고 제2차 세계대전 중에도 파손되지 않고 지금껏 남아 있다. 16세기부터 보석상점들이 다리 위에 들어섰는데 현재도 베키오 다리에는 골동품, 금, 음 세공품을 판매하는 가게가 즐비하다. 미켈란젤로 광장과 더불어 피렌체 관광의 포토 존으로 자리잡은 베키오 다리는 단테가 9살 때 베아트리체와 만나 사랑에 빠졌던 곳으로 알려져 있을 정도로 낭만적이다.

피렌체에는 미켈란젤로의 대표작 ‘다비드 상’이 총 3개나 있다. 진품은 아카데미아 미술관에 보관되어 있고, 복제품 2개는 원래 진품이 있던 시뇨리아 광장과 미켈란젤로 광장에 서 있다. ‘다비드 상’은 미켈란젤로가 29살 때 거대한 대리석을 4년 간 조각하여 완성한 것으로 높이가 약 5.17 m나 된다. 보존을 위해 시뇨리아 광장에 있던 것을 1873년 아카데미아 미술관으로 옮겨 왔으며 다비드 상을 비롯해서 13세기부터 16세기까지 피렌체 예술가들의 작품을 볼 수 있다.

글 김세중
사진 이재승, 이정미



(주)신발끈여행사 (우)121-190 서울시 마포구 와우산로 106 (창전동 436-19) 2층 신발끈여행사 Tel : (+82) 02 333 4151 Fax : (+82) 02 336 0258
Shoestring Travel 106 Wousan-ro Mapo-gu SEOUL 121-190 KOREA 업무시간 : 월~금 오전 9시~오후6시
대표자 장영복. 사업자 등록번호 105-81-66169 Mon to Fri Open 9 am Close 6pm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2008-서울마포-01080호 점심시간에는(12시~1시) 담당자가 자리에 없을 수도 있습니다.
개인정보취급방침 | 여행약관 | 신발끈 찾아오기 | shoetour@shoestring.kr Copyright 2015 Shoestring Travel. All rights reserved.